Blue Manta 리브어보드, 인도네시아

탁월한 승차감

“Friendly crew. Professional guide. Comfortable cabin. Amazing diving.”

HYO KYU J, 대한민국 대한민국
60 리뷰 더 읽기

45m의 강철 Blue Manta 리브어보드 인도네시아는 다이버들의 모든 필요를 염두에 두고 만들어진 보트입니다. 모든 바다 조건을 견딜 수 있도록 설계된 Blue Manta 리브어보드는 다이버들에게 편안한 인도네시아 리브어보드 여행을 선사할 것입니다.

Blue Manta 리브어보드 객실은 편의 시설이 구비된 14개의 객실을 가지고 있습니다. 각 객실은 20평방 미터의 크기로, 개별 에어컨이 비치되어 있습니다. Blue Manta 리브어보드 선내에는 3명의 요리사가 있으며, 하루 5끼 이상의 식사를 준비하며, 식사 시간은 신선한 빵을 굽는 것으로 시작합니다. Blue Manta는 수중 사진사들의 꿈의 보트이며, 개인 카메라 린스탱크, 실내 카메라룸, 드라이 스테이션이 제공됩니다. 4:1의 작은 그룹으로 다이빙하기에 수중 카메라사들은 인도네시아의 아름다운 수중 세계를 포착할 수 있는 충분한 시간이 있습니다.

Blue Manta 리브어보드의 22명의 숙련된 전문 선원들은 Komodo, Alor, Raja Ampat, the Forgotten Islands 등의 마법같은 다이빙 스팟을 탐험함으로써 승객들에게 기억할 만한 여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인도네시아 다이빙 리브어보드 여행을 놓치지 말고 오늘 바로 예약하세요.

참고사항: 새로운 선박이기 때문에 이미지에 있는 몇 사진들은 매우 인상적일 것입니다.


가는 날짜를 선택하십시오

날짜
일정
요금
선택

포함: 부가가치세, 공항 트랜스퍼, 호텔 트랜스퍼, 식수, 차 및 커피, 청량음료, 스낵, 풀보드 식사 플랜 (모든 식사), 다이빙 팩키지, 육상 익스커션, 데크 타월, 무료 화장실용품, 캐빈 타월.

필수 추가사항: 국립공원료 (200-320 USD 여행당), 유류할증료 (150-200 USD 여행당).

선택 추가사항: 팁, 알콜음료, 개인 다이빙 가이드 (150 USD 하루), 나이트록스 (20 USD 하루), 나이트록스 코스 (220 USD), 스쿠버 다이빙 코스 (220-330 USD), 장비 대여, 스노클링 장비, 세탁 및 프레싱 서비스 (10 USD 아이템당), 와이파이 인터넷 (35-50 USD 여행당), 마사지 (35 USD 액티비티당).

선예약, 후결제:온라인으로 손쉽게 예약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그러면 저희가 고객님의 자리를 홀드하고 고객님은 나중에 예약을 확정하고 결제를 하시면 됩니다.

* 명시된 추가 요금은 1 인 기준입니다.

  • Visa payments
  • MasterCard payments
  • American Express payments
  • Paypal payments
  • ApplePay payments

은행 송금 또는 온라인으로 지불 최저가 보장


보트 특징

  • 세탁 서비스
  • 카메라 스테이션
  • 마사지
  • 오디오 및 비디오 엔터테인먼트
  • 냉난방 라운지
  • 냉난방 선실
  • 선데크
  • 인도어 라운지
  • 비다이버(스노클러) 적합
  • 온수 샤워기
  • 아웃도어 다이닝
  • 테이블과 충전 설비가 갖춰진 카메라룸
  • 다이빙 전용 커스텀 제작
  • 충전 스테이션
  • 전용 화장실
  • 유료 인터넷
  • 수중 카메라 전용 린스
  • 헌신적인 현지 및 인터내셔널 크루
  • 차터 가능

음식 및 음료

  • 서양 음식
  • 현지 음식
  • 뷔페식
  • 맥주 이용 가능
  • 올데이 스낵
  • 와인 구비
  • 고급 요리
  • 알프레스코 다이닝

크루즈 승선 기간 동안 특별 다이어트 요청이 있는 경우 예약 양식 두 번째 단계에서 기재하십시오. 이러한 요청은 종교적 또는 식품 알레르기 이유 만으로 제한할 것을 권장합니다.


다이빙

  • DIN 어댑터
  • 나이트록스 이용 가능
  • 린스장
  • 다이빙 데크
  • 다이빙 텐더

승무원이 말합 English, Spanish, 그리고 Indonesian.


장비 대여

대여 가능한 다이빙 장비가 보트에 마련되어 있습니다. 예약 신청서에 대여 품목을 기재하십시오. 자세한 내역과 가격은 아래를 참조하십시오. 요금 보기.


도면 및 보트 레이아웃

 플로어 플랜

보트 제원

  • 제작 연도 2014
  • 길이 45m
  • 9m
  • 순항 속도 10 knots
  • 엔진 2 x 826Hp Yanmar
  • 최대 수용 인원 20
  • 선실 수 14
  • 화장실 수 14
  • 텐더 4 x 6.5m dinghy with twin 40hp OBM
  • 물탱크 용량 20 tons
  • 연료탱크 용량 45000 liters
  • 담수 제조기 20 tons per day

보트 내비게이션과 안전

  • 레이더
  • 측심기
  • GPS
  • VHF/DSC/SSB 송수신기
  • 구명조끼
  • 화재 경보기 및 소화기
  • 산소
  • 구급상자
  • 위성 전화 및 휴대 전화
  • 응급처치 훈련 받은 크루
  • 비상 플레어

Blue Manta 리뷰

  • 9.5 이례적임
  1. 선박
    9.8
  2. 크루
    9.2
  3. 음식
    9.8
  4. 다이빙
    9.6
  5. 가치
    9.2
  • 10 이례적임
  • HYO KYU J
  • 대한민국 대한민국
Amazing trip.

Friendly crew. Professional guide. Comfortable cabin. Amazing diving.

추천
crew. diving. food
  • 8.0 아주 좋음
  • Julie R
  • 미국 미국
Spacious boat

The rooms and bathrooms were probably the most spacious we've seen on a liveaboard. I also really appreciated that the dive groups were small (ours was 4 divers total) and appropriately grouped based on skill level, interests and personalities. The food was good, but sometimes pretty repetitive, and nothing about it blew us away. We were also somewhat disappointed in the drink selection. Other boats we've been on have offered "happy hour" cocktails and a decent selection of beer and wine, but here there was only a very limited selection of beer, and you could buy a few wines by the bottle. The diving itself was good, but not great. This may be a symptom of Komodo as a whole though, as opposed to anything to do with the boat or guides. According to one of the guides, a lot of (illegal) over-fishing occurred during Covid, and the area hasn't really recovered, so the wildlife isn't as abundant as it used to be.

추천
big rooms and bathrooms, professional dive guides, small dive groups
  • 10 이례적임
  • Robert N
  • 미국 미국
I’m spoiled for life.

The diving, the education about the diving and the the divers.

추천
Uncomparable diving, cabin size and personal dynamics
  • 10 이례적임
  • Justin Francis G
  • 미국 미국
Raja Ampat. Period.

Raja Ampat lived up to its reputation. So grateful to get off the waitlist for Blue Manta. Don’t wait too long to book. Dive sites were a blast with some many fish, Cedric our maestro ran a top ship, the crew were incredibly hospitable and food was delicious, Vickly represented the best of divemasters, and my peers were a great, friendly group. Many of whom had been on the ship (and route) several times prior. Hope to do a crossing and/or Komodo soon with them. 5 stars!

추천
Coral, current, crew
  • 10 이례적임
  • Amanda R
  • 미국 미국
FANTASTIC!

Food was amazing. Excursions were unforgettable. Crew was friendly and provided great service. Accommodations were spacious and comfortable.

추천
Crew, food, divemasters
  • 8.4 아주 좋음
  • Alexis R
  • 미국 미국
Great Experience! Good diving on a nice Boat with a Hospitable Crew.

Jellyfish Lake was Epic!

추천
Diving, the Crew, the Boat
  • 9.6 이례적임
  • Thierry M
  • 프랑스 프랑스
The best of my 20 liveaboard trips

Cedric always does his very best to make this tour incredible : dives according levels and wills, extra like kayaking and snorkeling and zodiac tours... the boat is really very stable and confortable. The crew is very helpful ( particularly divemaster and the very nice captain)

추천
The cruise director : Cedric Lesenechal
  • 9.6 이례적임
  • Lars F
  • 독일 독일
Great team and boat!

Extra wishes with food or dining outside were no problem, exceptional camera room, very well maintained boat, great team

추천
schooling hammerheads, jumping mobulas, diving during earthquake
  • 8.0 아주 좋음
  • Olivier M
  • 프랑스 프랑스
Great diving, excellent service

This trip was very well organized. We went to very beautiful dive sites and saw everything that has been put forward in the sales pitch of the trip: hammerheads schools, beautiful corals and amazing biodiversity. The team is very friendly and the service very good, not to talk about the chef who has prepared very good Asian and Western dishes. I really recommend this trip to anyone looking for a change of scenery and unforgettable dives.

추천
Diving, service, boar comfort
  • 8.8 굉장함
  • Lacey A
  • 영국 영국
Exceptional crew!

The crew was fantastic, took great care with our gear and were well organized. It was the little details: they washed pur gear, tucked it away for drying, and it was was right where we needed it when it was time to suit up. They were very helpful. Everything on the ship was well maintained and very clean. The dive guides were just the best - real eagle eyes!

추천
Crew, reefs, well-maintained boat